골프는 보통 심판이 따로 없이 플레이어들이 스스로 룰을 지켜 자율적으로 진행하기 때문에 신사의 스포츠라고도 하는데요. 그렇기 때문에 더욱 골프 룰을 정확하게 숙지하고 있어야 합니다!

골프 초보라면 반드시 알아야 할 골프 룰을 알아보고 매너있는 라운딩을 즐기세요!




1. 그린 위에서 남의 공을 잘못 건드렸을 때

실수로 남의 공을 치면 다시 자신의 공이 있던 위치에서 치고 2타의 패널티를 받게 됩니다.

이 때 다른 플레이어가 사용하지 않는 공을 쳤을 때의 타수는 스트로크에 가산하지 않으며, 만약 매치 플레이였다면 그 홀은 잘못 친 플레이어가 지게 됩니다.


2. 공이 몸에 맞았을 때

만약 친 공이 나무에 맞고 되돌아와 플레이어 몸에 맞으면 2타의 패널티를 받게 됩니다. 본인 뿐만 아니라 캐디나 물건에 맞았을 경우에도 패널티를 받습니다. 다음 플레이는 공이 멈춘 곳에서 계속하는데요. 만약 매치 플레이였다면 그 홀은 공을 친 플레이어가 지게 됩니다.


3. 공이 물에 떨어졌을 때

물에 공이 떨어졌을 때는 공을 플레이 한 원위치에서 다시 치거나 워터해저드 후방에서 공이 경계선을 최후로 넘는 점과 홀을 연결한 직선 상에서 다시 치는 두가지 방법으로 처리할 수 있습니다. 어떤 경우든 1타의 패널티를 받게 됩니다.


4. 공이 없어졌을 때

공을 찾는 시간은 5분 이내 입니다. 5분이 지나도 찾지 못할 때는 로스트 볼이 되는데요. 이때도 1타의 패널티를 받고 공을 친 원위치에서 치게 됩니다. 만약 도저히 공을 찾지 못할 것 같다고 판단하면, 공을 찾지 않고 로스트 볼로 처리할 수 있습니다.


5. 공을 바꿔야 할 때

공에 흠이 생기거나 금이 가서 사용하기 어려울 때는 공을 바꿀 수 있는데요. 단 그 흠이 현재 플레이 중인 홀에서 생긴 흠이여야 합니다. 공을 교환 할 때는 다른 플레이어가 입회해야 합니다. 




1. 사용 할 수 있는 클럽은 최대 14개

플레이에 사용 할 수 있는 클럽의 개수는 14개 입니다. 만약 14개에서 모자라는 개수로 시작했다면 14개까지 보충 할 수 있습니다. 클럽의 개수가 초과하게 되면 스트로크 플레이에서는 2타의 패널티를 받고 매치 플레이였다면 그 홀은 클럽의 개수를 초과한 플레이어가 지게 됩니다.


2. 클럽을 빌리는 것은 금지

남에게 클럽을 빌리면 2타의 패널티를 받습니다. 그러나 캐디가 실수로 다른 사람의 클럽을 넘겨주고 그 사실을 모른 채 플레이 했다면 패널티를 받지 않습니다.




1. 벙커에서는 ‘루즈 임페디먼트(Loose Impediment)’ 제거 금지

잎사귀, 곤충, 돌멩이 등 같은 자연물을 골프 경기에는 ‘루즈 임페디먼트(Loose Impediment)’ 라고 하는데요. 벙커에서는 루즈 임페디먼트를 제거해서는 안됩니다. 제거하게 되면 2타의 패널티를 받게 됩니다. 다만 해저드 이외의 곳에서는 루즈 임페디먼트를 제거 할 수 있습니다.


2. 벙커에서 남의 공을 쳤을 때

벙커에서는 남의 공을 치더라도 패널티를 받지 않습니다. 실수로 친 남의 공은 제자리에 돌려놓고 플레이를 진행하면 됩니다.




1. 티업(Tee up) 할 수 있는 범위

티잉 그라운드(Teeing ground) 에서만 티업이 가능한데요. 티잉 그라운드에서도 티업 할 수 있는 범위가 있습니다. 티 마크 두개를 연결한 전방을 기준으로 뒤로 클럽 2개 범위 이내가 티 업 할 수 있는 위치입니다. 만약 잘못된 장소에서 티업해서 공을 친다면 2타의 패널티를 받습니다.


2. 티업한 공이 떨어졌을 때

스윙하려는 순간 공이 떨어졌더라도 인 플레이 상태가 아니므로 스윙을 중지해 다시 티업 할 수 있습니다. 패널티는 받지 않습니다.



지금까지 꼭 알아야하는 골프 룰에 대해 알아봤는데요. 모두 골프 룰을 잘 익혀서 정정당당한 경기 즐기세요!





상단이동